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문중원이 네이버로 로그인 하는
경우 My페이지 회원 등록정보에서
상세정보를 입력해야 문중회원으로
승급되어 제한자료 열람이 가능함
선조의발자취

  chungsukgong
충숙공할아버지
작성자 kbs
작성일 2014-03-20 00:04
홈페이지 http://hakseonglee.com
첨부#1 외교인물역사저널KBS1시놉시스.hwp (2,209KB) (Down:41)
Link#1 news_view.php?mcode=37&mgz_seq=277037 (Down:330)
https://goo.gl/uqMrmw
ㆍ추천: 0  ㆍ조회: 3329    
조선, 왜구와의 전쟁을 선포하다

 

역사저널 그날 (3월 2일 밤 10시 30분)

 
 “왜구의 본거지를 쳐라!”
 
대립과 갈등의 역사, 한국과 일본. 하지만 이들 사이에도 100여 년 간 평화와 공존의 시대가 있었다.
  
조선, 왜구의 본거지 ‘대마도’를 정벌하다!
 
조선 초, 해안 뿐 아니라 내륙지역까지 침입해 약탈을 일삼은 왜구는 하루빨리 해결해야 할 시급한 현안이었다. 한반도의 평화유지를 위해 결국 세종 원년, 조선은 왜구의 본거지인 대마도 소탕을 결심한다. 이종무 장군을 중심으로 대규모의 정벌군이 대마도를 떠나고 그 결과 대마도 정벌은 왜구문제를 일단락 짓는데 성공한다. 건국 초기에도 불구하고 군사적 대응을 선택한 조선, 그리고 기세 좋게 출정한 정벌군은 어떻게 싸웠을까? 
 


일본에 햇볕정책을 편 조선
 
무력으로 왜구를 제압한 조선은 투항해오는 왜구에게 관직을 내려주며 포용정책을 편다. 또한 한반도 남부의 세 항구, 부산포․염포․제포를 개항해 무역을 허락한다. 이른바 삼포개항이다. 자유로운 무역을 통해 왜구를 ‘약탈자’에서 ‘통교자’로 바꾸고자 한 조치였던 것이다. 근본적으로 왜구를 막고자 열었던 삼포개항. 이후, 왜구는 사라졌을까?
 
대일외교 전문가 ‘이예’
 
대일 외교 문제에 있어서만큼은 세종대왕도 믿고 신뢰했던 인물이 있다, 바로 ‘이예’. 그는 43년 간 40여 차례 일본과 대마도를 드나들며 왜구에 붙잡혀 간 조선인 포로 667명을 구출하는데 애썼다. 생을 마감하기 두해 전인 71세 때 대마도로 건너가 <계해약조>를 체결하는 등 조선과 일본이 평화․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하는데 힘써왔다. 그는 왜 그토록 험난한 바닷길을 건넜던 것일까?

 
  
조선 최초의 코끼리, 유배를 가다!
 
태종 12년, 조선 조정은 큰 고민에 빠진다. 왕실의 가축을 기르는 관청인 ‘사복시’에서 맡아 키우던 코끼리가 사람을 죽였기 때문이었다. 결국 고민 끝에 코끼리는 유배를 보내는 것으로 사건은 마무리되었는데… 문제를 일으킨 코끼리는 일본이 조선에 보낸 교역품으로 조선에 온 최초의 코끼리였다. 당시 일본에서도 진귀한 동물인 코끼리를 왜 조선에 보냈던 것일까? 그리고 유배를 간 코끼리는 이후 어떻게 됐을까? 
 
대일외교의 지침서가 된 <해동제국기>
 
조선과 일본의 외교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책, <해동제국기>! 조선 초기 외교 일선에서 활약했던 신숙주가 쓴 해동제국기는 단순 기행문이 아니라 경험을 바탕으로 당시 외교 관례 등을 체계적으로 정리한 것이다. 이후 일본으로 가는 사신단의 필수서적이 되었다. 또한 이 책을 통해 신숙주는 일본에 대한 경계와 교린 외교의 중요성을 강조했는데…
 
오늘날 경색된 한일관계로 무엇보다 지혜로운 외교가 필요한 이때, 그 해결의 실마리를 역사 속에서 찾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역사저널 그날’, <조선, 왜구와의 전쟁을 선포하다 – 대마도 정벌>은 오는 3월 2일 일요일 밤 10시 30분에 여러분의 안방을 찾아간다.


글 : 박재환
저작권자 ⓒ KBS &KBS미디어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5 인물로 본 한국 외교사 이예,일본과 교린체제를 정착시킨 조선의 입지전적 외교관 이두병 2014-04-25 5099
134 충숙공께서 문화관광부 이달의 문화인물로 선정되셨습니다. 재경화수회(명훈) 2004-11-14 4736
133 (동영상)KBS역사스페셜 '조선 최초의 외교관 이예' 2010.10.23 방송 이두병 2010-10-24 4459
132 충숙공 유적지 탐방 - 대마도를 다녀와서 재경화수회(창훈) 2004-08-21 4239
131 연도별로 보는 문화인물(문화체육관광부 자료) 이두병 2012-08-29 4156
130 충숙공할아버지 KBS1TV 퀴즈대한민국 출연 이두병 2011-02-18 3675
129 충숙공 이예, 왜 현재를 다시 살고 있는가? 이두병 2017-07-10 3578
128 국립외교원에 건립된 충숙공 이예 동상 이두병 2015-04-06 3512
127 조선왕조실록에서 본 통신사 이종실(李宗實)의 조난 사고 이두병 2013-12-29 3469
126 kbs역사스페셜 충숙공할아버지 방송예정 이두병 2010-10-23 3442
125 조선, 왜구와의 전쟁을 선포하다 kbs 2014-03-20 3329
124 충숙공할아버지 동상(울산광역시 문화공원내) 운영자 2006-03-03 3321
123 소설 이예[가나즈미 노리유키 지음/ 임성대 옮김] 이두병 2011-12-16 3242
122 (사진)충숙공할아버지 동상_국립외교원(2015.3.25.제막) 이두병 2015-04-08 3214
121 충숙공 다녀간 대마도 곳곳 한민족 숨결 남아 경상일보 2009-09-27 3067
120 (사설 만물상)' 외교관' 이예(李藝) 조선일보 2010-06-23 3010
119 조선시대 대일 외교무대 독보적 활약 경상일보 2009-09-27 2949
118 UBC울산방송제작다큐 충숙공 이예 "나는 조선의 통신사로소이다" 운영자 2006-07-31 2938
117 국립외교원 충숙공 이예 동상 제막식 이두병 2015-04-06 2934
116 피랍자 667명 귀환시킨 '한류 원조' 충숙공 이예 YTN 2015-04-06 2923
1234567

Copyright © 2004.3.16~ by www.hakseonglee.com, All rights reserved. 학성이씨곡강파(판사공파)문중 Mail 5061472@gmail.com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