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문중원이 네이버로 로그인 하는
경우 My페이지 회원 등록정보에서
상세정보를 입력해야 문중회원으로
승급되어 제한자료 열람이 가능함
선조의발자취

  chungsukgong
충숙공할아버지
작성자 한경닷컴
작성일 2019-11-14 18:06
홈페이지 http://hakseonglee.com
첨부#1 kakaotalk_20191114_174154238.jpg (230KB) (Down:0)
Link#1 2019072348451 (Down:2)
ㆍ추천: 0  ㆍ조회: 130    
'역력(歷歷)히'의 의미

서울 서초동 국립외교원 뜰에 ‘외교 달인’ 두 명의 동상이 있다. 한 명은 고려 때 거란 침략을 물리친 서희(徐熙), 다른 한 명은 조선시대 왜구 침입을 근절한 이예(李藝)다. 서희는 워낙 유명한 인물이지만 이예는 누구인가. 그는 조선 초 최고의 통신사로 40여 차례 일본을 오가며 조선인 포로 667명을 구해 오는 등 대일 외교의 선봉에 선 사람이다.

그가 24세 때인 1397년, 왜구 3000여 명이 울주에 침입해 노략질하고 군수를 사로잡아 갔다. 중인 신분의 아전이었던 그는 왜구의 배에 숨어 적지까지 따라가서 군수를 호위해 왜구를 감복시켰다. 이듬해 귀환해 전문 외교관이 된 이후 평생 동안 수많은 왜적을 막고 피랍 백성을 고국으로 데려왔다.

지방 아전에서 종2품 벼슬까지 오른 뒤 70세에도 사행(使行)을 자처했다. ‘계해조약’으로 평화의 기틀을 다졌고, ‘대장경’을 전했으며, 자전(自轉) 물레방아와 사탕수수를 들여오는 등 문화·경제 교류에도 힘썼다. 아들까지 외교 전문가로 키웠다. 그 결과 태조~세종 60년간 184회나 침입했던 왜구는 그의 아들 대까지 조선을 넘보지 못했다.

 
그는 외교의 목적이 국익 증진이라는 점을 잘 알고 있었기에 전문 지식과 지략, 강경책과 회유책을 번갈아 쓰며 양국에 평화를 안착시켰다. ‘세 닢 주고 집을 사고, 천 냥 주고 이웃을 산다’는 옛말처럼 인접 국가 간 선린외교의 새 지평을 열었다. 이로써 세종 시대의 국가 부흥에 결정적으로 기여했다.

역사(歷史)가 ‘현재와 과거 사이의 끊임없는 대화’라면 마땅히 옛일에서 배우고 체득한 것을 행해야 한다. 한자 ‘지날 력(歷)’은 뜻을 나타내는 ‘그칠 지(止)’와 음을 나타내는 ‘책력 력()’을 합친 글자다. 걸음을 멈추고 옛일을 깊이 생각하면 발자취가 선명히 보인다. 이를 또렷이 보여주는 말이 ‘역력(歷歷)히’다. 역(歷)자가 두 개나 겹쳤으니 또렷하고도 또렷하게 역사에서 배우라는 것이다.

‘외교 천재’ 서희도 역사적 교훈을 중시했다. 하급 관리가 잘못된 외교를 지적하다 임금의 노여움을 샀을 때 “제가 재상 자리를 잘못 차지하고 할 일을 못 해서 일어난 일이므로 벌은 제게 주고 그에게는 표창을 주소서”라고 했다.

 
외교 문제로 나라 안팎이 시끄럽다. 600년 전, 1000년 전 역사에서 배우고 새겨야 할 일들이 얼마나 많은지 ‘역력히’ 보여주는 사례가 많다.

고두현 논설위원 kdh@hankyung.com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1 '역력(歷歷)히'의 의미 한경닷컴 2019-11-14 130
120 학성이문의 조선시대 과거시험 합격 기록 및 유품 이명훈 2019-10-10 222
119 학성이씨, 조선시대 과거 합격증 홍패 공개 울산매일 2019-10-10 248
118 울산 학성 이씨, 과거시험 유품 5점 첫 공개 울산제일일보 2019-10-10 190
117 석계서원 추향사 봉행…조선시대 과거합격증 선봬 경상일보 2019-10-10 162
116 사절단 환영연 태화루 학춤 처용무 공연영상 이두병 2019-04-22 271
115 (사진)조선통신사 한일우정걷기-울산구간 이두병 2019-04-22 226
114 [조선왕조울산실록]조선시대 울산의 부평~굴화~간곡 역로, 現 국도 7호선과 겹쳐 이두병 2019-02-07 675
113 세종대왕, 울산과 어떤 연관성이 있을까 경상일보 2018-12-18 312
112 '이예로'연장 + '통신사로'신설 명명(행안부고시 제2018-67호) 고유제 고유문 이두병 2018-12-07 338
111 [공연&스토리] 울산의 쉰들러 이예(李藝), 그 위대한 탄생 이두병 2018-11-08 380
110 '통신사로' 고시 관보 및 울산광역시 '이예로' 연장 결정 이두병 2018-11-08 248
109 울산 ‘이예로’ 울주군까지 구간 연장 결정 이두병 2018-10-29 237
108 농소~옥동 도로 ‘이예로’ 울주군까지 연장 이두병 2018-10-29 266
107 그 불멸의 길 "이예" 뮤지컬 카다로그 이두병 2018-10-29 286
106 이예 선생 소중한 인연 1 이두병 2018-10-29 251
105 ‘이예’ 활약상 뮤지컬로 자연스레 녹여내 이두병 2018-10-29 228
104 충숙공 이예, 파란만장한 삶 뮤지컬로 돌아왔다 이두병 2018-10-29 231
103 울산 남북을 잇는 새로운 중심도로 이예로의 '이예'를 아시나요? 이두병 2018-10-22 314
102 울산 도로명 주소 이야기-"이예로" 이두병 2018-10-22 278
1234567

Copyright © 2004.3.16~ by www.hakseonglee.com, All rights reserved. 학성이씨곡강파(판사공파)문중 Mail 5061472@gmail.comm